국립공원 실시간 영상 보기

실시간영상 북한산 보러가기 지리산 보러가기 설악산 보러가기 한려해상 보러가기

  • 추억의 사진한장
  • 국립공원 대표 블로그 일상속의 쉼표 Park! Park!
  • 네이버와 함께하는 국립공원 특별사진전

지리산 라이브캠

  • 전체보기
  • 크게보기
  • 스틸이미지 저장
  • 동영상 저장
  • 녹화종료
지리산 카메라 위치 : 지리산 노고단 대피소에 설치된 카메라가 섬진강방향으로 바라봅니다

라이브캠 안내글

  • 공공기관의 개인정보보호에 관한 법률에 의거 카메라 각도와 확대 기능을 일부 제한 하였습니다.
  • 날씨가 좋지 않은 경우 영상이 깨끗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접속자수가 많으면 영상이 보이지 않을 수 있습니다.
  • 영상을 보기 위해서는 ActiveX가 설치 되어야 합니다.(수동설치)
  • 천왕봉

    천왕봉해발고도 1,915m로 남한에서 한라산(1,950m) 다음으로 높다. 거대한 암괴(岩塊)가 하늘을 떠받치고 있는 형상을 하고 있으며, 서쪽 암벽에는 하늘을 받치는 기둥이라는 의미의 천주라는 음각 글자가 있다. 정상에는 1982년에 경상남도가 세운 높이 1.5m의 표지석이 서 있다. 함양 방면으로는 칠선계곡을 이루고, 산청 방면으로는 통신골·천왕골(상봉골)을 이루어 중산리계곡으로 이어진다.

    바위로 이루어진 정상은 항상 구름에 싸여 있어 예로부터 3대에 걸쳐 선행을 쌓아야 이곳에서 해돋이를 볼 수 있다는 말이 전해올 정도이며, 지리산 8경 가운데 제1경이 천왕일 출일 만큼 해돋이가 아름답다. 정상에 1칸 크기의 돌담벽이 있고, 그 안의 너와집 사당에 성모상이 안치되어 있었다고 하는데, 빨치산에 의해 파손된 뒤 지금은 그 흔적만 남아 있다. 정상 아래에는 큰 바위 틈새에서 샘물이 솟아나오는 천왕샘이 있다.

    [출처] 천왕봉 [天王峰 ] | 네이버 백과사전

  • 노고단

    노고단높이 1,507m. 천왕봉(1,915m), 반야봉(1,734m)과 함께 지리산 3대봉의 하나이다. 백두대간에 속한다. 신라시대에 화랑국선(花郞國仙)의 연무도장이 되는 한편, 제단을 만들어 산신제를 지냈던 영봉(靈峰)으로 지리산국립공원의 남서부를 차지한다. 노고단이란 도교(道敎)에서 온 말로, 우리말로는 ‘할미단’이며, ‘할미’는 국모신(國母神)인 서술성모(西述聖母:仙桃聖母)를 일컫는 말이다.

    산정부에 가까운 1,100∼1,200m 높이에는 원추리꽃으로 덮인 광활한 고원이 펼쳐져서 부근이 좋은 피서지를 이루기 때문에 제2차 세계대전 전까지 서양사람들의 별장지가 되었다. 노고단의 경관은 지리산이 그렇듯이 기봉난산(奇峰亂山)의 경치보다 울창한 임상(林相)과 웅대한 산용(山容)의 경치가 훌륭하고, 정상부에서의 조망이 뛰어나다. 서쪽 계곡에는 화엄사(華嚴寺)가 있는데, 경내에 각황전(覺皇殿)을 비롯하여 국보·보물로 지정된 전각(殿閣)·석등(石燈)·석탑 등이 많다.

  • 성삼재

    성삼재지리산 능선 서쪽 끝에 있는 고개로, 높이 1,102m이다. 마한 때 성씨가 다른 세 명의 장군이 지켰던 고개라 하여 성삼재라는 이름이 붙었다고 전해진다. 고갯마루에 주차장과 휴게소, 전망대 등이 조성되어 있다. 성삼재에서 천은사까지의 구간에는 1988년 개통된 지리산 횡단도로(지방도 861번)가 개설되어 있는데 거리는 약 10㎞이다.

    성삼재를 기점으로 하여 동쪽으로 노고단~임걸령~삼도봉~토끼봉~명선봉~형제봉~촛대봉~연하봉~제석봉~천왕봉의 지리산 주 봉우리들이 연결되어 있다. 성삼재에서 노고단까지는 걸어서 약 40분 거리이다.

시청소감을 남겨주세요~98개의 글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소감등록

[우훗] [웃음] [엉엉] [화남] [흑] [사랑] [축하] [토끼] [선물] [새] [음악] [무지개] [보석함] [나비] [불가사리] [꽃] [나무] [산]
컨텐츠 만족도 평가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결과는 서비스개선을 위한 자료로 활용됩니다.